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7 18:48

  • 뉴스 > 교육/청소년

한국국제조리고, 일본 오우카 고교와 국제교류에 활성화

코로나 19 팬데믹 이후 오우카 고등학교와 첫 발걸음

기사입력 2022-12-07 19:4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한국국제조리고등학교를 오우카 고교 교사진들이 125일부터 127일까지 방문화여 국제교류 활성화 의지를 다졌다. 이번 방문 교류는 속도보다는 방향, 지식보다는 지혜를 목표로 하여, 양국 학생들의 조리, 제빵 분야의 글로벌 직무 역량 강화에 양 고교가 힘쓰자는 취지였다. 특히 한국국제조리고등학교는 산학일체형 도제학교로 선정된 학교인 만큼, 기업이 원하는 NCS 기반의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점이 특징적이다.

 

김종원 교장은 글로벌 셰프를 꿈꾸는 본교 학생들에게 일본 학생들과 교류하며 서로의 조리법을 배우는 뜻깊은 시간을 만들어가고자 한다.”우리 한국국제조리고등학교에서 조리를 전공하는 학생들이 담대한 포부와 비전을 갖고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를 품는 조리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그 전 일본 오우카 고교와 학생 국제교류 행사에 참여한 1학년 유채화 학생은 "일본의 또래 학생들과 교류하며 서로의 조리법을 배우는 시간이 뜻깊었다.”고 말했다.

 

한국국제조리고등학교는 세계를 향해, 미래를 향해 조리하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글로벌 조리 전문인을 육성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권대현 (youngju@newsn.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