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7 18:48

  • 뉴스 > 문화

K-문화테마파크 영주 선비세상, 연말연시 문화행사 ‘풍성’

가족·친구·연인 모두가 즐기는 연말 특별 프로그램 마련

기사입력 2022-12-06 19:4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고즈넉한 한옥에 화려한 조명 더해8시까지 연장 운영(12.24~1.1)

12.10() - 해피 키즈 콘서트(뽀뽀로 캐릭터 공연)

12.24() - 선비세상 히든트랙 뮤직콘서트(윤민수·정인)

12.31() - 달빛 아래 풍류한마당(송소희·고영열밴드)

 

K-문화테마파크 영주 선비세상이 연말을 맞아 친구, 연인, 가족 등 소중한 사람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전시·문화행사를 마련해 관람객 유치에 나섰다.

 

6일 시는 영주시 순흥면에 위치한 선비세상이 크리스마스를 주제로 새단장을 마치고 관람객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특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크리스마스를 기념해 어린이를 위한 공연으로 마련된 해피 키즈 콘서트는 오는 1210일 오후 1시와 3시 각각 선비세상 내 한음악당에서 진행된다.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인기 캐릭터 뽀로로와 크롱, 루피, 에디, 포비, 뽀롱언니 등이 등장해 공연을 펼치며, 포토타임과 악수 타임도 가질 수 있다. 선비세상에서는 어린이 관람객에게 선비세상 캐릭터 기념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가족은 물론 연인, 친구 동반 관람객을 위한 감성 콘서트도 준비돼 있다. 크리스마스 이브인 12월 24일에는 가수 윤민수와 정인이 출연하는 선비세상 히든트랙, 뮤직콘서트가 오후 5시부터 6시까지 열린다.

 

공연이 진행되는 한음악당에서는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물씬 나는 장식은 물론 힙선비 오프닝 공연,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식, 풍물 공연 퍼레이드 등도 볼 수 있다. 사전 신청 관람객을 위한 사진 전시회도 계획돼 있다.

 

 

크리스마스 당일에는 분위기를 한껏 띄울 얼굴 천재 재능미남 힙선비들의 뮤지컬 콘서트가 예정돼 있다. 힙선비 크루 6명이 선보이는 특별 공연은 한음악당에서 오후 3시부터 진행된다.

 

올해의 마지막 날인 12월 31일에는 국악크로스오버 공연과 야외 불꽃쇼로 구성된 달빛 아래, 풍류한마당이 진행된다. 오후 6시부터 7시까지 컨벤션홀과 야외 공간에서 진행된다. 국악 소리가 송소희와 젊은 소리꾼 고영열 밴드의 공연과 더불어 야외에서는 불꽃쇼가 펼쳐질 예정이다.

 

선비세상 6개 체험관에서는 다앙한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한복촌에서는 선비의 의관정제를 주제로 선비의 의복을 입고 사진을 촬영하거나 영주 도령이 바른 관리가 되는 과정을 18m 규모의 오토마타 인형극으로 볼 수 있다.

 

과거 선비들이 생각을 담는 그릇으로 사용하던 한지를 소개하는 한지촌내 한지 문화관에서는 전통 방식으로 한지를 직접 만들어보고 색칠한 연을 인터랙티브 아트월에 날려볼 수 있다.

 

한식촌에서는 대청에 앉아 소반 모니터를 통해 선비들이 먹던 음식을 간접 체험해보거나, 쿠킹 스튜디오 프로그램을 통해 요리 과정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다.

 

한글촌에서는 다양한 놀이를 통해 한글을 배우는 어린이 전용 공간이 마련돼 있으며, 잊혀져가는 전래동화를 애니메이션으로 감상하는 공간과 다양한 책이 구비된 책방도 있다.

 

한편, 선비세상은 12월 24일부터 내년 11일까지 2시간 연장된 오후 8시까지 개장되며 새해 소원을 적은 등을 걸어두는 소원등축제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 진행한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많은 관람객들이 선비세상에서 연말 특별한 추억을 만들며 한 해를 마무리 했으면 좋겠다앞으로도 다양한 선비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테마파크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권대현 (youngju@newsn.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