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7 18:48

  • 뉴스 > 종합/자치

풍기읍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준공…문화·복지서비스 공간 확충

농식품부 공모 선정…5년간 총사업비 80억여 원 투입

기사입력 2022-12-05 20:06 수정 2022-12-05 20:0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풍기읍 지역 정주 환경 개선 및 주민복지 향상 기대

 

영주시(시장 박남서)125일 풍기읍민들의 숙원사업인 풍기읍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을 완료하고 새로 조성한 풍기 어울림 센터(풍기읍 성내리 105번지)에서 준공식을 개최했다.

 

풍요로운 문화·복지, 생기 넘치는 젊은 풍기이라는 비전으로 시작한 이 사업은 2018년부터 올해까지 5년간 총사업비 8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풍기 어울림 센터, 알림센터 및 읍치둘레길, 지역역량 강화사업 등을 완료했다.

 

이번 사업으로 헬스장, 어린이 레고방, 다목적 회의 공간 등을 갖춘 어울림 센터와 읍치둘레길 등이 준공되면서 풍기읍 주민들의 문화복지 수준이 크게 향상됐다.

 

 

어울림 센터는 풍기읍 중심에 위치해 읍민의 접근이 용이하고, 아름다운 경관을 통해 정주여건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규모는 연면적 9781층 실내(720)에는 헬스장, 커피숍, 레고방 등이 들어서고, 2층 실내(258)에는 회의, 강의실 등을 조성해 읍민들에게 실내 행사장으로도 제공할 계획이다.

 

인구유입 환경을 조성하고 공동체 인프라 개선을 목표로 진행된 이번 사업은 시설의 안정적인 운영과 지역민들의 역량강화를 위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지역주민이 주도하는 위원회를 중심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박남서 시장은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을 통해 읍면 단위의 공동체를 활성화하고 중심지 기능을 강화해 농촌의 가치 및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대현 (youngju@newsn.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