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0 17:25

  • 박스기사 > 도정소식

경북도, 새로운 유통채널 개척...농특산물 판로확대 강화

롯데마트, 초록마을 등 유통업체와 B2B연계 사업 23억원 판매

기사입력 2022-05-24 21:2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라이브커머스 판매 1억원, 유통취약농가지원 8억원 매출 지원 

농가 자생력 확보를 위한 교육 실시, 협업 확대 강화

 

경상북도는 각종 신 유통 채널을 통한 농특산물 판로확대 지원 사업을 추진해 농가에 큰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올 초부터 롯데마트, 초록마을 등 전국적인 판매망을 갖춘 유통업체와 B2B*사업 연계를 통해 사과, 참외, 딸기, 돼지고기 등 농축산물 판매를 지원해 총 23억원의 연계매출 올렸다.

*B2B(Business to Business)사업 : 기업과 기업 사이에 이루어지는 상거래

 

새로운 온라인 판매 플랫폼으로 자리 잡고 있는 라이브커머스 판매로 1억원을 매출을 달성해 지역농가에 큰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또 마을 단위 농식품 유통취약농가(소농, 고령농, 여성농 등)31개소를 조직화하고 온라인 판매망 구축, 고객관리 등을 지원해 6억원의 판매고도 올렸다.

 

경북 농특산물 온라인 쇼핑몰사이소에 특별 판매관(이웃사촌행복마을)을 통해 1.5억여원을 판매하며 농가의 판로 걱정을 덜어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경북도는 이러한 사업들과 병행해 농가의 자생력을 키울 수 있도록 라이브커머스 스튜디오 지원 및 방송교육, 판매관리, 고객만족 교육 등을 실시하고 대형유통업체와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확대해 농산물의 안정적인 수요처를 마련해 나가고 있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각종 온오프라인 판로개척을 통해 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보탬을 주려고 했다,“농가에서도 자생력을 키울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제공해 땀 흘려 생산한 농산물을 어려움 없이 판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권대현 (youngju@newsn.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