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3 11:11

  • 뉴스 > 종합/자치

영주시, 경북도 ‘1시군-1생활 인구 특화 프로젝트’ 공모 선정…사업비 ‘5000만원’ 확보

‘차별화된 살아보기 모델’ 발굴…생활인구 유입 적극 모색

기사입력 2022-04-27 21:0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43촌 지역경험워킹홀리데이 지역살이 등 추진듀얼라이프지원

 

영주시는 경상북도 주관 ‘1시군-1생활 인구 특화 프로젝트공모에 선정돼 사업비 50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공모사업은 기존의 거주인구 중심 인구정책에서 탈피해 지역과 연을 맺고 지속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생활인구 유입을 통한 지역별 차별화된 살아보기 모델을 발굴 지원해 지속가능성을 확보하는 사업으로 영주시와 의성군 2개 지자체가 최종 선정됐다.

 

시는 지난 3월 실시된 이번 공모에 인생이모작 리빙랩이라는 주제로 43지역경험 프로그램한달살기 워킹홀리데이 지역살이 프로그램2가지 프로그램을 기획 제출했다.

 

43지역경험 프로그램은 여행·휴식·귀농귀촌을 생각하는 4050 신중년층을 대상으로 영주 라이프스타일경험을 제공하고 창농·창촌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한달살기 워킹홀리데이 지역살이 프로그램은 귀농귀촌을 계획하고 있는 은퇴(예정)자를 대상으로 한 인생이모작 비즈니스 모델 설계와 컨설팅을 지원하고 관광문화예술농업 분야에 일자리 체험을 제공한다.

 

시는 오는 6월 도시 지역과 지방 간 순환 거주의 듀얼라이프를 꿈꾸는 도시민들을 대상으로 참가자를 모집하고, 내실있는 사업 추진을 통해 저출생고령화인구유출로 인한 지방소멸 시대에 적극적인 인구 확보로 지속가능성을 확보해 나갈 방침이다.

 

강성익 영주시장 권한대행은 지방의 인구감소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서 이제 인구증가 정책만으로는 부족하다이번 생활인구 특화 프로젝트 공모사업을 통해 도시민과 지역민의 화합을 도모하고 지역에 대한 관심도 제고와 다양한 관계 형성을 바탕으로 활력이 넘치는 영주시로 거듭나겠다.”라고 말했다.

 

권대현 (youngju@newsn.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